top of page

화성시 관내 종합복지관과 간담회... 이주배경청소년 지원 위해 협력키로

- 이주배경청소년 지원 지역연계 협력방안 모색 간담회 가져

- 관내 5개 종합사회복지관 모두 참석, 지역연계망 확장 기대

지난 5일 화성시는 태안도서관 강당에서 관내 권역별 종합사회복지관 관계자를 초청해 이주배경청소년 지원 지역자원 연계사업과의 연계·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여성가족부 지원으로 화성시가 수행중인 ‘이주배경청소년 지원 지역자원 연계사업’의 네트워크 주관기관인 (사)더큰이웃아시아가 주관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화성시나래울종합사회복지관, 화성시남부종합사회복지관, 화성시서부종합사회복지관, 동탄치동천종합사회복지관, 화성시동탄어울림종합사회복지관 등 권역별 5개 종합사회복지관의 실무책임자들이 자리했다.


이주배경청소년 지원 지역자원 연계사업의 주무부서인 화성시 여성다문화과 김진영 팀장은 지역 연계사업의 내용과 취지를 소개하며, “관내 권역별 복지사업을 선도하는 종합사회복지관과의 협력으로 이주배경청소년들이 더 효과적인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단법인 더큰이웃아시아 이용근 상임이사는 외국인가정 자녀들의 급격한 확장 등 관내·외 이주배경청소년의 현황과 학교가 닥친 문제들을 짚어보고, 지역기관 네트워크에 종합사회복지관들도 참여하여 이주배경청소년의 복지사각지대를 줄여나가자고 요청했다.

이날 참석한 종합사회복지관 관계자들은 “이주민들의 욕구를 파악하고 대상자를 모집하는게 다소 막연했는데, 이주배경사업 수행기관들과의 연계로 지역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사업을 보다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했다.

복지관을 찾는 이주배경청소년이 한국어교육이나 직업교육을 원하지만 해당 기관이 거리가 멀어 이용하지 못하는 경우, 복지관에서 공간을 제공하고 이주배경사업 수행기관에서 파견해 결합하는 모델을 시작으로 협력사업을 구상하자는 의견도 나왔다.

각 종합사회복지관 관계자와 이주배경사업 수행기관은 이날 간담회를 시작으로 이주배경청소년과 부모들에 대한 복지 지원 확대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