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다문화 특화도시 위한 화성시 다문화 민관 합동 벤치마킹

안산시에 이어 제2의 이주민 도시가 되고 있는 화성시에 다문화 특화 지구를 형성할 방법을 찾기 위해 화성시의 다문화 관련 유관 기관,단체, 공무원, 시의원과 발안만세시장상인회 등 총 17명의 대형 민관 방문단을 구성하여 4개 지역을 벤치마킹 방문 중입니다.

지난 주에는 안산시와 시흥시를 둘러본데 이어 이번에는 부산시와 김해시를 둘러보는 중이지요.

특히 다문화 대안학교인 부산 '아시아공동체학교'와, 전통과 이국의 다양한 문화가 잘 조화된 '김해전통시장'은 우리 화성시가 다문화 도시로 안착하는데 훌륭한 이정표가 될 것 같습니다.





















Commentaires


bottom of page